에 마지막으로 수정됐습니다.

날 일
부수
나머지 획수
日, 0획
총 획수
4획
중학교
-
일본어 음독
ニチ, ジツ
일본어 훈독
ひ, か
-
표준 중국어 독음
  • 기울임체로 표기된 신자체는 본래 한자가 비상용한자임을 나타냄
  • 괄호를 친 독음은 특이한 상용독음을, 기울임체로 표기된 독음은 비상용독음 또는 본래 한자가 비상용한자임을 나타냄
1. 개요2. 세부 정보
2.1. 자형2.2. 부수
3. 사용례
3.1. 고사성어3.2. 인명, 지명 등
3.2.1. 창작 인물

1. 개요[편집]

날 일

가장 기초가 되며 유명한 한자 중 하나다. '태양', '' 등을 뜻한다.

상형자로써, 태양의 모습을 본따서 만든 글자이다. 한자가 상형문자에서 변화를 거치는 모습을 보여줄 때 가장 많이 예시로 드는 글자 중 하나. 대략 동그라미 중간에 이 찍혀져 있는 형상(⊙)에서 기원하였으며, 초기에는 태양의 모습 그대로 동그라미 또는 동심원[1]거북이 등딱지 같은 것에 칼로 새겨 나타내었으나 점차 문명이 기틀을 잡고 한자의 수가 많아지면서 칼집 무늬의 수가 하나씩 줄고 결국 추상화, 간략화되어 원이 사각형으로 바뀌었다.

2. 세부 정보[편집]

한자문화권의 언어별 발음은 다음과 같다.
: 해, 날
: 일
음독 : ニチ·ジツ
훈독 : ひ·か
표준어 : rì
광동어 : jat6
객가어 : ngit
민둥어 : nĭk
민난어 : ji̍t/li̍t/gi̍t/rig8
우어 : nyiq (T5)/zeq (T5)
nhật

유니코드에는 U+65E5에 배당되어 있고, 주음부호로는 ㄖˋ로 입력하며, 창힐수입법으로는 日(A)로 입력한다. 한자검정시험에서는 가장 낮은 단계인 8급으로 분류되어 있다.

日은 다음과 같은 이체자[2]들이 있다: 囸, 𡆠, 𡇁, 𡆸, 𡇗, 𡈎

(가로 왈)과는 모양이 비슷하게 생겼다. 본래는 日(해 일)과 曰(말할 왈)이 구분되었는데[3] 예서 때부터 두 한자의 모양은 비슷하게 되었다. 둘을 구분하는 방법은 두 가지가 있는데, 첫 번째는 두 글자의 가로세로 비율을 비교해보는 것이다. 日은 세로가 더 긴 반면 曰은 가로가 더 길다. 두 번째는 중간 가로획이 필획에 닿느냐 안 닿느냐의 차이를 보는 것이다. 日은 닿지만 曰은 닿지 않는다. 다만 이건 서체마다 다르니 이것만 보고 판단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

2.1. 자형[편집]

2.2. 부수[편집]


날일부의 제부수자다. 날일부는 강희자전 214부에서 72번째에 놓인 부수며, 날일부를 부수로 삼는 한자는 453개가 있다.

3. 사용례[편집]

유명한 한자이다보니 쓰이는 곳도 많다.

3.1. 고사성어[편집]

  • 거자일소(去者日疎)
  • 일일여삼추(一日如三秋)
  • 일취월장(日就月長)
  • 작심삼일(作心三日)
  • 차일피일(次日彼日)
  • 촉견폐일(蜀犬吠日)
  • 청천백일(靑天白日)
  • 일모도원(日暮途遠)

3.2. 인명, 지명 등[편집]

3.2.1. 창작 인물[편집]

[1] 동심원은 동서양을 막론하고 선사 시대 벽화에서 태양을 나타내는 문양으로 즐겨 쓰였다.[2] 훈과 음이 같은데 모양만 다른 한자.[3] 日(해 일)은 천체를 나타내는 口 모양에 가로선을 중앙에 그은 것, 曰(말할 왈)은 口(입 구)의 옛 모양인 ㅂ 위에 가로선을 그은 것.

Contents are available under the CC BY-NC-SA 2.0 KR; There could be exceptions if specified or metioned. theseed-skin-buma by LiteHell, the seed engine by thesee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