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  
  •  
  •  
  •  
  •  
유희왕의 몬스터 카드.
한글판 명칭
고블린드버그
일어판 명칭
ゴブリンドバーグ
영어판 명칭
Goblindbergh
효과 몬스터
레벨
속성
종족
공격력
수비력
4
1400
0
①: 이 카드가 일반 소환에 성공했을 때 발동할 수 있다. 패에서 레벨 4 이하의 몬스터 1장을 특수 소환한다. 이 효과를 발동했을 경우, 이 카드는 수비 표시가 된다.

제네레이션 포스에서 등장한 카드. 엑시즈 소환이 막 등장했을 때 등장한 레벨4 엑시즈 서포트 삼종세트(고블린드버그, 그림자 도마뱀, 양철 금붕어)중 한장.

나머지 두장과는 차별화되는 점으로, 꼭 짝이 되는 몬스터가 레벨 4가 아니어도 된다는 장점이 있다. 딱히 싱크로소환에 사용하지 말라는 제약같은것도 없기 때문에 어떻게 보면 싱크로와 더 사용하기 쉬울수도 있는 카드. 랭크4의 엑시즈 소환과 레벨1~4의 튜너를 특수소환해서 레벨5~8의 싱크로 소환에 사용할 수 있다.

정크 싱크론과도 고블린드버그는 소환한 몬스터의 효과가 따로 무효화 되지않기에 특수소환해서도 효과를 쓸수 있다면 더 좋을 수도 있다. 물론 정크싱크론은 효과 무효화,레벨2이하지만 몬스터를 묘지에서 불러올 수 있기에 일장일단.

선봉 대장과 속성/종족을 공유하고 선봉대장은 락 효과도 덤으로 달려있지만 저쪽은 레벨 3이고 이쪽은 레벨4이다.

속성은 땅속성으로 이 속성으로 소환가능한 전용 속성 소재 요구 엑시즈는 요정왕 아르벨드가 있고, 전사족이라 증원으로 서치가 가능하며, 전사족 소재를 요구하는 엑시즈는 H-C, CH 킹 아서가 있다. 공격력이 이 계통중 제일 높으면서 나락에도 걸리지 않는 1400이지만, 효과를 사용할 경우 수비표시가 되어 공격은 할 수 없게 된다. 물론 이 계통 카드라면 공격하기 전에 소재로 사용되어 엑시즈(또는 싱크로)에 사용될 것이기 때문에 큰 문제는 없지만 덕분에 전사족 랭크 4의 특화된 덱이라면 다른 랭크 4 서포트 둘보다 우선시된다.

그리고 이 카드에는 의외의 숨겨진 장점이 있는데, 바로 저 수비표시로 변경이 몬스터를 특수 소환하는 효과 뒤에 따로 처리되는 효과다. 즉 타이밍 미스를 일으킬 수 있다는 것. 이 카드로 특수소환한 소재는 나락의 함정 속으로등의 소환반응형 함정에 걸리지 않는다. 특수소환뒤 즉시 이 카드의 수비표시로 변경되는 효과가 적용되어 소환반응형 함정을 발동할 타이밍이 사라지기 때문. [1]

다만 이것은 양날의 검이 될수도 있는게, 이 타이밍 미스 때문에 소환시 발동되는 임의효과를 가진 카드를 특수소환할 경우 효과를 발동할 수 없다. 덕분에 이 계통의 카드가 가장 많이 사용되는 가제트덱과의 상성이 나쁘다. 특히 히어로덱에서 다소 고민을 해봐야할 부분인데 타이밍 미스가 날 일 없는 '경우' 텍스트를 가진 미스트를 패에서 특수소환하기에는 전사족 서포트를 공유하는 이 카드가 최고지만, 반대로 에어맨쪽은 '경우'가 아닌 '때'이기 때문에 타이밍 미스가 일어나 서치를 못하게 된다는 것. 양철 금붕어 쪽은 타이밍 미스가 일어날 일이 없고 수속성이라 세컨드 체인지로 애시드, 미러클 퓨전으로 엡솔 제로를 부를 수 있지만 대신 전사족 서포트를 받지 못한다. 일장 일단이 있어서 둘다 1~2장씩 섞어 운용하는 편이 많다.

이름의 유래는 아마 비행기에 탄 모습으로 봐서 고블린과 미국의 비행사 찰스 린드버그를 이용한 말장난인 듯.

원작에선 츠쿠모 유마의 주력 서포트카드로 활약. 효과 자체가 자신의 에이스인 No.39 유토피아를 매우 뽑기 쉽게 되어있는지라 자주 등장한다.

이후 유마가 아스트랄 세계에 갔을때는 실체화 돼서 유마를 태워줬다.

[1] 유희왕 태그 포스 6에서는 나락에 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