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의 제왕 그란마그

에 마지막으로 수정됐습니다.

유희왕/OCG의 상급 효과 몬스터 카드.

1. 설명2. 관련 카드
2.1. 강력한 땅의 제왕 그란마그2.2. 땅의 제왕가신 랜드로브

1. 설명[편집]

한글판 명칭
땅의 제왕 그란마그
일어판 명칭
地帝(ちてい)グランマーグ
영어판 명칭
Granmarg the Rock Monarch
효과 몬스터
레벨
속성
종족
공격력
수비력
6
2400
1000
①: 이 카드가 어드밴스 소환에 성공했을 경우, 필드의 세트된 카드 1장을 대상으로 하고 발동한다. 그 세트된 카드를 파괴한다.

땅 속성 제왕 몬스터. 어드밴스 소환에 성공했을 경우 세트 카드 1장을 대상 파괴하는 유발효과를 가졌다.

번개 제왕 자보르그, 빙제 뫼비우스, 화염 제왕 테스탈로스에 이어 나온 4번째 제왕인데… 제왕 중에서 가장 인기가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비운의 제왕이다.

발매 당시 이 카드의 정체성은 종류를 가리지 않고 파괴할 수 있다.는 것이었다. 번개 제왕 자보르그가 몬스터 존, 빙제 뫼비우스가 마법 & 함정 존, 화염 제왕 테스탈로스가 패에 칼을 대니 이들과 모두 차별화되는 효과를 주기 위해 이런 효과로 나왔을 것이다. 그리고 밸런스 조정을 위해 파괴할 수 있는 카드는 세트된 카드로 한정시켜 놓았다.

하지만 이렇게 절충형 효과를 지닌 몬스터들이 대개 그렇듯 이 카드의 효과는 너무 어정쩡했다. 몬스터를 파괴하자니 번개 제왕 자보르그처럼 강한 몬스터를 돌파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마법 / 함정을 파괴하자니 빙제 뫼비우스에 비해 지나치게 딸리며 특히 세트된 카드만 파괴할 수 있기 때문에 세트 마법 / 함정을 찍었더니 상대가 체인해서 앞면 표시로 발동시켜버리면 그 마법 / 함정은 파괴되지 않는다. 게다가 설상가상으로 아예 무슨 카드든 상관없이 제거해버리는 바람 제왕 라이저사 제왕 가이우스가 나온 이후로 이 녀석은 존재 의의를 빼앗기고 나설 자리가 완전히 없어지고 말았다.

다만 번개 제왕 자보르그가 그렇듯 이 카드도 암석족이라는 점을 살리면 여전히 쓸 수는 있는 카드다. 번개 제왕 자보르그에 비해 효과 자체가 불편하긴 하지만 암석족 통일 덱에서는 여전히 가장 사용하기 가볍고 괜찮은 상급 어택커 중 하나. 또 이블 히어로 다크 가이아가 나오면서 적당한 공격력에 아주 써먹을 수 없는 효과인 것은 아닌 이 카드의 입지가 조금이나마 오를 수 있었다. 제왕 덱 내에서만 해도 사 제왕 가이우스와 융합해서 내보낼 수 있다. 사실 공격력만 따지면 자석의 전사 마그넷 발키리온이나 지구거인 가이아 플레이트 같이 더 높은 카드들도 있긴 하지만 안정성은 이쪽이 좀더 우위. 다크 가이아의 소재로서 보면 하급 암석족 몬스터와 최상급 암석족 몬스터들 사이에서 적당한 밸런스를 지닌 카드이다. 범용성은 다른 제왕들에 비해 좀 구리지만 특정 상황에서는 일단 아직 활약할 기회가 있으니 그런 쪽을 노려보자.

그런데! 젬나이트 세라피를 쓰는 브릴리언트 제왕 덱에서 이 녀석을 채용하기 시작했다!

유희왕 월드 챔피언십 시리즈에서 CPU 듀얼리스트로 등장할 때 보면 제왕들 중에서 유일하게 말을 하지 못한다. 안그래도 슬픈데 이런 곳에서 까지 취급이 나쁘다(…) 그나마 유희왕 5D's 오버 더 넥서스에서는 테스탈로스의 대사가 바뀌어서 좀 과묵한 성격이 되긴 했는데, 그래도 최소한 이놈처럼 인간의 말이 아닌 특수 기호 문자로 이야기하지는 않는다. 진격의 제왕의 일러스트를 보면 다른 제왕보다 크기가 큰 듯하다.

가디언 스태추와 매우 유사하게 생겼다.

원래 일본판 이름은 지제(地帝) 그란마그. 한국에서는 땅의 제왕으로 풀어 번역되어 이 카드부터 완전히 제왕의 번역명이 안정화되었다.

유희왕 GX 빛의 결사 편에서는 4제의 일원인 이와마루의 카드로 등장. 유우키 쥬다이와의 듀얼에서 마인 골렘을 제물로 소환된 후 광맥 안내의 콤보로 계속해서 다른 그란마그를 제물 소환함으로서 자신의 세트 카드를 파괴하여 그 효과를 역이용하는 식으로 사용했다. 이후 다른 제왕 몬스터들과 함께 섀도우 문의 발동 코스트가 되어 묘지로 보내졌다. 공격명은 '버스터 록(バスター・ロック)'.

2. 관련 카드[편집]

2.1. 강력한 땅의 제왕 그란마그[편집]

한글판 명칭
강력한 땅의 제왕 그란마그
일어판 명칭
剛地帝(ごうちてい)グランマーグ
영어판 명칭
Granmarg the Mega Monarch
효과 몬스터
레벨
속성
종족
공격력
수비력
8
2800
1000
이 카드는 어드밴스 소환된 몬스터 1장을 릴리스하고 어드밴스 소환할 수 있다. 이 카드가 어드밴스 소환에 성공했을 때, 필드 위에 세트된 카드를 2장까지 선택하고 파괴한다. 이 카드가 땅 속성 몬스터를 릴리스하고 어드밴스 소환에 성공했을 때, 그 때의 효과에 이하의 효과를 더한다.
●덱에서 카드를 1장 드로우한다.

섀도우 스펙터즈에서 최초로 등장한 강화형 제왕. 가장 취급이 좋지 않았던 땅의 제왕이 그 첫 혜택을 보게 되었다. 기존의 효과가 강화되어 파괴 가능한 세트 카드가 2장으로 늘어났고, 땅 속성 몬스터를 릴리스하면 덱에서 1장 드로우도 가능하다.

기본적으로 '땅의 제왕 그란마그 1장 릴리스하고 2장 파괴 + 드로우 1장도 하세요.'라는 효과지만 역시 이 카드는 패 사고의 요인이 되기 쉽다. 애초에 땅의 제왕 그란마그의 채용률 자체가 낮고 제왕 덱에서 딱히 다른 땅 속성 상급을 잘 쓰는 것도 아닌지라 드로우 효과는 쓸 수 있을지 의문이고, 잘 보호해주지 않는 한 어드밴스 소환해놓은 제왕이 다음 턴에 살아남아 있을 가능성도 그리 크지 않은 환경이기 때문이다. 그나마 다행인 점은 땅의 제왕가신 랜드로브가 우수한 성능으로 발매되었기 때문에 랜드로브를 제물로 삼아서 드로우 효과를 노려볼 수 있게 된 점.

한편 TCG판에서는 아예 땅에 해당되는 부분을 날려 버리고 MEGA로 대체해서 이후 다른 강화형 제왕도 다 MEGA로 통일했다.

2.2. 땅의 제왕가신 랜드로브[편집]

Contents are available under the CC BY-NC-SA 2.0 KR; There could be exceptions if specified or metioned. theseed-skin-buma by LiteHell, the seed engine by thesee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