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득 황제

에 마지막으로 수정됐습니다.

뜨득에서 넘어옴
대남 4대 황제
嗣德
뜨득 | Tu Duc
묘호
성조(成祖) → 익종(翼宗)
시호
세천형운지성달효체건돈겸공명략예문황제
(世天亨運至誠達孝體健敦謙恭明略睿文皇帝)[1]
능호
겸릉(謙陵)
연호
뜨득(嗣德/사덕)
성씨
응우옌(Nguyễn, 阮/완)
푹티(Phúc Thì, 福時/복시)
생몰기간
재위기간
1847년 ~ 1883년 7월 17일

1. 소개2. 생애3. 여담

1. 소개[편집]

응우옌 왕조의 제4대 황제. 묘호는 익종(翼宗). 시호는 세천형운지성달효체건돈인겸공명약예문영황제(世天亨運至誠達孝體健敦仁謙恭明略睿文英皇帝). 즉위 전 이름은 완복홍임(Nguyễn Phúc Hồng Nhậm, 阮福洪任)이었으나, 즉위 한 후에는 휘를 완복시(完福時)로 고쳤다. 헌조(憲祖)의 아들이다. 원래 장남이 아닌 차남이었지만, 형을 제치고 황제가 되었다.

2. 생애[편집]

1847년, 아버지 소치제가 사망하자, 그 뒤를 이어서 황제로 즉위하였다. 사덕제는 쇄국정치를 펼쳤으며 유교를 진흥하고, 서구 가톨릭 유입에 강경한 정책을 펼쳤다. 이와는 별개로 자남어로 쓰인 역사책 대남국사연가를 편찬하기도 하였다.

1858년, 가톨릭 신자가 늘어나자 외국인 선교사와 신도들을 처형하는 등 박해를 가하였는데, 이를 구실로 프랑스가 침공하였다. 사덕제는 청나라의 지원으로 프랑스와 싸웠으나 패배하였다.

1862년, 사덕제는 프랑스와 불평등 조약을 체결하여 응우옌 왕조는 프랑스의 보호령이 되었다.

1863년, 사덕제는 53세의 나이로 사망하였다. 그의 시신은 죽기 전에 건설한 흐엉 강의 상류 지역에 있는 능에 묻혔다. 사덕제가 성불구자[2]라 뒤를 이을 아들이 없었기에 조카인 완복응진(阮福膺禛)이 뒤를 이었다.

3. 여담[편집]

후에에 사덕제의 릉이 남아있는데, 그가 직접 무덤을 조성[3]하고 정무를 후에 황궁이 아닌 이곳에서 봤기 때문에 웅장한 궁궐이나 사원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1] 통칭 영황제[2] 어릴 때 앓았던 천연두의 후유증으로 성불구자가 됐을거라고 학자들은 추측하고 있다.[3] 아들이 없었기에 원래 태자가 쓰는 것이 관례인 공덕비의 문구도 자신이 직접 썼다고 한다.

Contents are available under the CC BY-NC-SA 2.0 KR; There could be exceptions if specified or metioned. theseed-skin-buma by LiteHell, the seed engine by thesee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