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심판

에 마지막으로 수정됐습니다.

유희왕의 카운터 함정 카드.
신의 심판의 관련 카드
신의 심판
한글판 명칭
신의 심판
일어판 명칭
神の宣告
영어판 명칭
Solemn Judgment
카운터 함정
①: LP를 절반 지불하고 이하의 효과를 발동할 수 있다.
●마법 / 함정 카드가 발동했을 때에 발동할 수 있다. 그 발동을 무효로 하고 파괴한다.
●자신 또는 상대가 몬스터를 일반 소환 / 반전 소환 / 특수 소환할 시기에 발동할 수 있다. 그것을 무효로 하고, 그 몬스터를 파괴한다.
제한 카드
금지 카드

통칭 신심, 할배손짓. 일본판에서는 원래 신의 선고라는 이름이었으나 한국에서는 좀 더 알아보기 쉬운 이름으로 바뀌었다. 미국판의 경우 종교 문제를 염려해 이름을 장엄한 심판(Solemn Judgement)으로 바뀌었다. 천사들의 링도 당연히 제거되었다.

유희왕 초기에 등장한 카운터 함정이자 최강의 카운터 함정 카드.[1]그러니까 번개, 해피의 깃털 같은 초기에 쏟아져 나온 사기급 카드 중 하나다.[2] 보통 카운터 함정이 특정 한 종류의 카드 효과를 막는 데에 반해 이 카드는 막지 못하는 것이 거의 없다. 마법, 함정을 둘 다 무효로 하는 데다 몬스터의 소환까지 틀어막는 강력한 카드. 소환시 파괴하는 것이 아니라 소환 자체를 무효로 하는 것이기 때문에 함정을 무효로 하는 지속효과를 가진 인조인간 -사이코 쇼커- 등의 카드를 그대로 파괴할 수 있다. 다만 유일하게 막을 수 없는 것은 몬스터 효과. 덕분에 과거 신의 심판을 3장씩 채용하는 덱의 두번째 메인 카운터 함정은 천벌이었다. 하지만 이제는 신의 통고가 막을 수 있게 되었다.

초-중반부에는 라이프 절반 지불이 자신에게도 적지 않은 타격이 되기 때문에 아무 효과나 막기보다는 상대의 키 카드는 막고 자신의 키 카드는 보호하는 방향으로 쓰는 것이 좋다. 신의 심판으로 가장 자주 막게 되는 카드는 해피의 깃털. 자신의 라이프가 적어지는 후반부로 갈수록 이 카드의 코스트는 줄어들게 된다.

무엇보다 이 카드의 가장 강력한 강점은 어느 상황에서라도 발동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라이프를 절반으로 줄이는 게 불가능한 사태는 발생할 수 없기 때문. 라이프가 소수점으로 남으면 반올림한다. 따라서 발동 불가능한 상황이 있을 수 없다. 즉 자기 패가 0장이건 자기 필드가 텅 비었건 간에 코스트 없어서 발동 못하는 경우는 없다. LP가 1이어도 절반을 지불해 0.5가 되고, 이것을 LP를 1로 반올림해 결과적으로 LP가 1로 유지, 실질적으로 노 코스트로 발동할 수 있다고 재정이 내려져 있다.

하지만 주의해야 할 것은 이 녀석이 못 막는 특수 소환도 일부 존재한다.는 것. 간단히 말해 효과 자체에 의한 특수 소환, 즉 체인 블록을 만드는 특수 소환 자체는 못 막는다. 보통 이런 류의 특수 소환이 마법/함정에 의한 것일 경우 그 카드의 발동 자체를 신심으로 무효시키면 어떻게든 되지만 그 효과가 몬스터 효과의 경우 답이 없다. 특히 이 카드로 막을 수 없는 대표적인 카드로 정룡이나 저승사자 고즈가 있다. 그 외에 리크루트 몬스터 효과도 막을 수 없다. 이런 카드들은 신의 경고신의 통고신의 충고로 막을 수 있다. 포뮬러 싱크론 등의 상대 턴 싱크로 소환이 가능한 몬스터들은 체인링크 2 이상에서 효과 발동 시 타이밍이 맞지 않아 소환을 무효화 하지 못한다. 싱크로 소환 뒤에 체인을 먼저 해결해야 함으로 소환 뒤 무효화를 할 수 없기 때문. 비슷한 마함 카드로 희생의 제물이나 긴급 동조도 체인 링크 1에서만 효과가 발동 가능하고 링크 2 이상에서는 발동이 불가능하다고 제정이 나와있다. 그리고 당연하다면 당연하지만 애초에 체인블록 자체를 만들지 못하는 초융합이나 소환이 무효화되지 않거나 소환시 카드의 발동 자체를 막는 성태룡 등의 몬스터들의 소환 또한 막을 수 없다.

신의 심판의 소환 무효화 효과는 승천의 뿔피리와 같다. 하지만 승천의 뿔피리로는 막을 수 없는 융합, 죽은 자의 소생 등도 막을 수 있기 때문에 텍스트가 예외적으로 보일 수 있지만 이는 ●으로 구분된 신의 심판의 효과를 2개로 나누어 보면 알 수 있는 부분이다.

즉, 첫번째 효과로 몬스터의 소환을 포함하는 카드의 발동을 막지 못하면 두번째 효과로 소환을 무효화할 수 없다. 두번째 효과는 코스트만 다른 승천의 뿔피리와 똑같기 때문. 따라서 첫번째에 해당하지 않는 몬스터 효과에 특수 소환이 포함될 경우 막을 수 없다. 1번 효과는 말 그대로 마법이나 함정의 효과에 몬스터의 소환이 들어있는 경우이므로 헷갈릴 것 없고, 두번째 효과로 막을 수 없는 체인을 타는 특수 소환(카드 발동의 처리에 포함된 특수 소환)에 대한 설명은 승천의 뿔피리 항목을 참고.

여담으로 카드의 발동이나 소환이 무효화되어 묘지로 가는 경우, 그것은 필드도 아니고, 그렇다고 그 전의 장소도 아닌 "그 어디도 아닌 곳에서" 묘지로 가는 것으로 취급한다. 예를들어 패에서 특수 소환하여 무효화된 경우, 분명 패에서는 빠져나간 것으로 취급하지만 그렇다고 필드에 나온 것으로 인정하지는 않기 떄문에 발생하는 기현상.

사실 이 카드는 과거 덱이 강세였을 시절에는 거의 쓰이지 않았다. 라이프 코스트 반이라는 것은 번덱 상대로는 너무 치명적인 코스트였기 때문. 하지만 제한이었던 파괴륜도 금지가 되고 점점 번덱이 듀얼의 속도를 따라가지 못하게 됨에 따라 사장되면서 채용률이 급격하게 늘었다. 신의 심판 3장을 꽉꽉 채워넣는 게 기본이었던 시절에는 신의 심판을 신의 심판으로 막아 라이프를 반으로 나누고 끝내는 결과가 잦았다. 심지어 신심을 신심으로 무효하려 하니 2장째 신심이 날아오고 그걸 다시 신심으로 막고... 이런 경우도 종종 있었다.

하지만 다시 다크 다이브 봄버라는 걸출한 번 카드가 등장하며 이 카드의 위세가 잠시 사그라들었다가 다크 다이브 봄버가 금지를 먹으면서 예전처럼 복귀했다. 결국 신의 심판의 진짜 카운터는 번 효과인 셈.

아무튼 강력한 효과, 뛰어난 범용성으로 결국 09/01부로 제한. TCG 쪽에서는 2013/9/1일에 아예 금지를 당했다. 다만 점점 원턴킬의 강세로 인해 라이프 코스트의 중요성이 날로 높아져 함정 비율이 낮은 덱의 경우 이 카드는 빼고 신경은 투입하는 현상까지 나타나는데도 꼭 이럴 필요가 있었는지 싶다. 뭐 TCG니까 그려러니 그런데 사실 신의 심판이 태풍이나 No.16 쇼크 마스터랑 콤비를 이룰 경우 마법/함정이 싹 쓸린다던가 필드에 대한파가 깔리는 흉악한 상황을 만들어낼 수 있다. TCG 쪽에서는 이런 전술을 의식했는지 3장의 카드가 전부 금지를 당했다. 물론 이 콤보는 ocg에서 신나게 써먹는다.

사족으로 유희왕에서 최초로 금제리스트에 이름을 올린 카운터 함정이다. 이건 유희왕이 탄생한 지 약 10년 만에 처음으로 지정된 것.

이 카드를 의식해 나온 듯한 상호 호환으로 신의 경고가 있다. 라이프 코스트가 2000 고정으로 바뀌고 막는 범위는 몬스터의 소환으로 줄어들었지만 그 몬스터의 소환에 대해서는 이 카드보다 더 철저하게 막아낸다. 이 카드 못지않게 강력한 카드였기에 이것까지도 제한이 되었다. 세 번째 시리즈(?)로 이 카드와 신의 경고를 합쳐 놓은 절충형 신의 충고도 등장. 네 번째 시리즈로 신의 심판과 정반대의 효과를 가진 신의 통고도 등장.

엑시즈 몬스터로 신의 심판의 능력을 거의 그대로 가진 몬스터가 등장했다. 거기다 코스트가 라이프도 아닌 액시즈 소재 2장이며 몬스터 효과로 발동 가능한 강력한 몬스터이다. 바로 에볼카이저 라기어. 아니나 다를까 이 라기어 역시 각종 대회에서 속공으로 대량 전개되어 수많은 상대를 골치 아프게 만들어주는 깽판을 부렸다. 그만큼 이 카드의 효과는 강력하다는 것이다.

애니메이션에서는 DM의 경우 어둠의 유우기성스러운 방어막 거울의 힘을 사용했을 때 밴디트 키스가 이를 막기 위해 사용했다. 이 때 묘사된 내용을 보면 애니 세계관에서는 제라, 매직 재머와 함께 희귀 카드 취급인 모양. GX에선 유우키 쥬다이인조인간 -사이코 쇼커-를 막는 데 사용했다. 5D's에서는 가드 로보고스트가 사용했다. 즉 3대 시리즈 개근 카드. 한편, 다른 신의~ 시리즈는 애니 등장이 아직 1번도 없는 상태. 9기에서 추가된 카드가 2개나 있어서 아직은 미묘하지만, 이 카드를 제외한 다른 카드는 LP 지불이 고정적이라, LP 4000에서 시작하는 애니 듀얼엔 나오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분명 신의 심판이라는 엄청난 이름이지만 이것도 다른 카운터 함정이나 함정 봉쇄 카드에 의해 무력화당하는 것을 보면 꽤 우스운 꼴이다. 신의 절대적인 심판이 오작동을 한다거나, 뇌물을 받고 눈 감아준다거나, 한낱 도적에게 농락당한다거나, 측정기 따위가 제지한다던가, 신의 목소리를 누군가 도청해서 명령을 거역한다던가...

태그 포스, 월드 챔피언십 등 관련 게임에서는 CPU가 참 못 쓰는 카드로 유명하다. 시리즈가 지나면서 AI가 좋아졌다고는 해도 대세에 아무런 영향 없는 몬스터 소환에 이 카드를 지르면서 죽은 자의 소생같은 강력한 카드에는 사용하지 않으면서 라이프만 축내는 장면을 징하게 볼 수 있다. 이런 카드가 한둘은 아니겠지만 일단 심플하게 강한 효과라 쓰는 캐릭터가 많고, 그만큼 코스트도 치명적이기 때문에 유독 유명해진 케이스. 덕택에 셀프 4000 번이라는 별명이 생겼다.

뱀발로 얼티밋 레어를 제외한 모든 레어도로 존재하는 카드다. 홀로그래픽 레어는 TCG에서 독자적으로 발매했던 골드 시리즈에서 발매한 적이 있었다.

수록 팩 일람
수록 팩
카드 번호
레어도
발매국가
기타사항
MRD-K127
한국
한국 최초수록
BP2-KR073
한국
SD14-KR034
한국
GS02-KR018
한국
SD20-KR038
한국
AE01-KR004
한국
비매품
SD28-KR039
한국
일본
세계 최초수록, 절판
ME-66
일본
절판
DUELIST LEGACY Volume 4
DL4-056
일본
절판
BE2-JP073
일본
절판
SD11-JP032
일본
SD14-JP034
일본
GS02-JP018
일본
SD20-JP038
일본
BEGINNER'S EDITION 2(7기)
BE02-JP057
일본
GDB1-JP038
일본
SD28-JP039
일본
GP16-JP019
MRD-EN127
미국
미국 최초수록
DB2-EN073
미국
Champion Pack: Game One
CP01-EN008
미국
Retro Pack
RP01-EN045
미국
Dark Legends
DLG1-EN046
슈퍼 레어
미국
Gold Series 2009
GLD2-EN044
미국
SDLS-EN038
미국
Battle Pack: Epic Dawn
BP01-EN047
미국
Gold Series: Haunted Mine
GLD5-EN045
미국
Legendary Collection 3: Yugi's World
LCYW-EN152
미국
Legendary Collection 4: Joey's World
LCJW-EN182
미국

[1] 그러나 막을수 있는 범위는 신의 충고가 더 넓다. 그러나 이 카드는 더 범용성 있고 라이프 부담이 적기에 최강의 카운터 함정 취급을 받는다.[2] 애니메이션에서는 배틀시티 편에서 무토오 유우기가 구울즈와 듀얼을 할때 구울즈에서 사용한 것이 첫 등장.

Contents are available under the CC BY-NC-SA 2.0 KR; There could be exceptions if specified or metioned. theseed-skin-buma by LiteHell, the seed engine by thesee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