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  
  •  
  •  
  •  
  •  

분류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서류나 종이 등에 사용하는 인장에 대해서는 도장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
1.1. 증명 사진1.2. 커플 프로필 사진1.3. 바디 프로필 사진
2. 인터넷, SNS에서3. 유형
3.1. 인간 이외의 생물3.2. 본인 사진3.3. 사진/그림3.4. 다른 사람
4. 프사 관리를 위한 조언
4.1. 적당한 변경 주기4.2. 자기 세계에 빠지지 마라4.3. 정치하지 마라4.4. 차라리 아무것도 하지 마라4.5. 호감 가는 프사
5. 기타 및 정체불명6. 알파위키에서의 프로필 사진

1. 개요[편집]

두 가지 용례가 있다. 우선 그냥 프로필 사진이라고 했을 때는 사진집이나 스튜디오에서 촬영하는 개인의 상반신 사진을 말한다. 주로 콘셉트를 어떻게 정하느냐에 따라 갈리기는 하지만 잘 생기고 예쁘게 찍는 사진이라고 생각하면 된다.하지만 그렇지 않다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안습 예전에는 배우연예인들이 프로필 사진을 찍었지만 요새는 일반인들도 찍는다. 서양에선 초상화처럼 19세기 부터 개인의 사진을 남긴 걸 생각하면 딱히 특이할 일도 아니다. 하지만 요즘 대화속 프로필 사진은 아래 인터넷에서 사용되는 항목의 프로필 사진을 지칭하는 경우가 많다.

1.1. 증명 사진[편집]

신분증이나 여권에 사용되는 어색한 증명사진도 프로필 사진의 일종이라고 할 수 있다. 최근에는 취업에 잘 되기 위해 취업용으로 포토샵 보정을 하는 경우도 매우 많다고 한다.

1.2. 커플 프로필 사진[편집]

사진관에서 커플이 함께 다정한 포즈로 찍는 사진. 사진관의 주요 매출원 중 하나이다. 달달한 배경과 소품을 이용하기도 하고, 대학생 커플이 교복을 입고 촬영한다든가 철컹철컹 다양한 컨셉으로 진행된다. 사진관에서 운영하는 블로그나 SNS, 웹사이트에 가보면 샘플 사진을 통해 어떤 포즈를 취하면 좋을지 알려준다. 일부 과감한 커플들은 다소 민망하거나 야릇한 포즈로 사진을 찍는 경우도 있다. 누운 남자 위에 여자가 올라 눕는다든가, 남자의 허벅지 안쪽에 자신의 엉덩이를 밀착시킨다든가...

1.3. 바디 프로필 사진[편집]

말 그대로 몸을 키워 상반신을 탈의한 상태로 찍는 사진이다. 여성의 경우 브라탑이나 비키니 수준의 노출을 통해 탄탄한 몸매를 돋보이게 한다. 흔히 말하는 몸짱들이 찍는 사진. 대부분 헬스 트레이너들이나 전문적으로 보디빌딩을 하는 사람들이 많이 찍는다. 최근에는 인스타그램의 보급과 함께 확대되고 있는 추세이다. 또한 언론사나 잡지 등의 매체에서 몸 좋은 남녀들에 대한 판타지를 심어줌에 따라 일반인들 사이에서도 늘어나는 추세이다. 기본적으로 근육을 도드라지게 보여야 하는 것이므로 남녀 불문하고 제모는 필수이다. 특히 겨드랑이 털과 배렛나룻. 또한 남녀가 모두 운동을 즐기는 경우 위에 나오는 커플 프로필 사진처럼 남녀가 함께 노출이 심한 복장을 입고 사진을 찍기도 한다.

2. 인터넷, SNS에서[편집]

특히 스마트폰이 널리 보급된 2010년대에 들어서는 누구나 한번쯤은 프로필 사진을 찍게된다.

여기서 프사는 인터넷에서 자신의 프로필을 표시할 때 나타나는 사진을 말한다. 증명사진 정도의 크기로 페이스북이나 각종 커뮤니티 사이트, 메신저 등에서 보인다. 스마트폰이 나타나면서 카카오톡 같은 데서도 쓰인다.

인터넷이 등장했을 땐 데이터 문제 등으로 텍스트의 전달만이 가능했지만 광케이블 등이 등장하면서 비약적으로 정보의 이동량이 많아진다. 그러면서 여러 커뮤니티가 발달하고 멀티미디어 자료 역시 이용이 용이해진다. 그러면서 SNS가 발달하고 커뮤니티 사이트 역시 발전한다. 발전과 동시에 예전엔 단순히 아이디별명만이 나왔던 것에 비해 프로필에서 사진을 드러내는 것도 가능해졌다. 그러면서 개인의 개성을 표출할 수 있는 채널이 되었다.

3. 유형[편집]

사람마다 다르지만 유형을 나눠볼 수 있다.

3.1. 인간 이외의 생물[편집]

고양이 등이 많다. 다른 동물이나 을 쓰는 사람도 많다.

3.2. 본인 사진[편집]

페이스북은 명칭이 얼굴책인 것 답게 주로 프로필 사진으로 자신의 셀카를 많이 해놓는다. 별도로 다른 사람이 찍어준 사진을 오려내서 쓰는 경우도 있는데 보통은 셀카가 보정이 더 잘 되기 때문에 셀카를 많이들 쓴다. 셀기꾼 페북 프사는 함부로 믿으면 곤란하다. 어쨌든 일반적으로 자기 외모에 자신이 있는 사람들이 자기 사진을 프사로 쓴다.

3.3. 사진/그림[편집]

다른 사람이 촬영한 풍경이나 사진, 혹은 화가가 그린 그림이나 아니면 애니메이션이나 만화를 촬영한 것을 쓰는 경우이다.

만화나 애니의 경우에는 짤방을 쓰는데 개그를 노리고 쓰는 경우가 많다. 자신이 좋아하는 애니메이션의 명장면이나 좋아하는 캐릭터 같은 경우도 있다.오타쿠로 오인받을 수도 있다.실제로 그렇거나 혹은, 그림에 어느 정도 일가견이 있는 사람들은 직접 본인의 캐리커쳐를 그려서 사용하는 경우도 있고, 그림을 잘 그리는 지인에게 그림을 받아서 사용하는 경우도 종종 보인다. 아니면 본인이 직접 그린 그림을 사용하는 경우도 있다.

3.4. 다른 사람[편집]

여러 유형이 있다. 자신의 사진 대신 자신의 애인을 자신의 염장질로 프사로 쓰는 사람들도 있다.

연예인을 쓰는 경우도 많고 간혹 정치인이나 외국인(!)을 거는 사람들도 있다... 정치에 과몰입한 사람들이 대체로 그렇다. 이들의 프사들은 고인드립이나 지역드립적인 경우도 많다. 특히 여자들의 경우 삼둥이 등 아기들 사진도 많이 쓰는 편이다.

30대기혼자들은 자신의 가족사진이나 자식 사진을 쓰는 경우가 많다. 카카오스토리 들어가면 죄다 애기 사진 뿐이다 오죽하면 베이비스토리라고 한다

물론 자신 주위 사람의 사진을 프사로 쓰는 사람이라면 다행. 문제는 다른 사람의 사진을 도용해서 쓰는 사람들도 있다. 자신의 외모에 자신이 없거나, 그냥 넷상에서 얼짱이 되고 싶은게 보통의 이유. 이 경우 인터넷에서 찾을 수 있는 소위 얼짱 사진을 자신의 프로필로 삼고 그 사람인척 연기하며 페북 스타가 되기도 한다(...) 페북에 잘생기고 예쁘장한 사람들이 많은 이유 특히 광고토토를 하는 계정들이 이쁘장하게 생긴 여성의 사진을 함부로 도용하고 다닌다. 도용은 엄연한 범죄이므로 도용을 하진 말아야한다.이런 쓰레기들은 그냥 편하게 차단박자

4. 프사 관리를 위한 조언[편집]

사실 사람마다 취향과 가치관이 다른 만큼 무엇이 좋은 프사인가의 기준은 다르겠지만 요즘은 카카오톡 등의 메신저가 필수화된 상황이기 때문에 대인관계에 있어 프로필 사진이 차지하는 비중도 무시할 수 없을 정도로 커지고 있다. 결국 프사는 본인의 이미지에 상당한 영향을 끼치는 셈이다. 따라서 아래와 같은 몇 개의 조언을 정리해 볼 수 있다. 물론 상술된대로 사람마다 취향과 가치관이 다르기 때문에 꼭 좋은 프사를 관리하는 것에 부담을 가지기보다는 지나치게 튀지 않는다면 자신감을 갖고 자신만의 프사를 설정해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 정리된 조언들은 주로 카카오톡의 경우를 위주로 한다.

4.1. 적당한 변경 주기[편집]

자주 바꾸면 정신사납다
너무 자주 바꾸면 번잡해보이고 그렇다고 너무 오래 끌면 진부하다. 적당한 주기로 바꿔주는 것이 중요하다. 사실 오래 끄는 사람보다도 자주 바꾸는 사람은 보는 사람을 정신 사납게 만들고 자기자신을 우유부단한 사람으로 보이게 만든다. 자주 바꾸느니 아예 하지 말자.

4.2. 자기 세계에 빠지지 마라[편집]

가장 조심해야 할 유형
다른 사람들은 당신만의 세계를 이해하지 못하며 거부감을 갖게 될 수 있다. 다른 사람들도 이해할 수 있는 무난한 프사가 가장 좋다. 혹여나 다른 사람들이 내 세계를 이해해주리라고는 기대하지 말아야 한다. 모든 사람들은 개성이 다르고 당신만의 세계에는 본능적으로 거부감을 느끼게 된다. ex)나만 아는 취미생활, 심리상태를 길고 진지하게 표현

4.3. 정치하지 마라[편집]

정치는 네이버 뉴스 댓글에서나 하자
정치란 가장 민감한 주제고 정치성향이 다른 사람에게는 반감을 줄 가능성이 높다. 당신이 아무리 정치적 신념이 강하더라도 정치적인 프사는 가급적 안 하는 것이 좋다. 물론 대부분의 사람들의 생각이 일치하는 사례도 있으나 이러한 사례에도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은 있는 법이며 무엇보다 정치 자체가 다른 사람들을 피곤하게 만드는 주제다. SNS는 즐기라고 있는 것이지 정치를 하라고 있는 것이 아니다.

4.4. 차라리 아무것도 하지 마라[편집]

없는게 차라리 무난하다
좋은 프사를 걸어놓을 자신이 없다면 차라리 기본 프사가 나을 수 있다. 물론 항상 기본 프사만 해 놓을 경우 소심한 이미지를 줄 수 있기 때문에 가끔은 바꿔주는게 더 좋긴 하다.

4.5. 호감 가는 프사[편집]

진지한 내용보다는 위트있고 가벼운 프사
어떤 프사가 호감으로 받아들여지고, 어떤 프사가 비호감으로 받아들여질 것인지 항상 생각하라. 주로 정치나 심리표현 같은 진지한 내용은 다른 사람들을 피곤하게 하며 위트가 있는 프사나 귀여운 동물이나 아기, 캐릭터 프사 등이 다른 사람들에게 호감을 준다. SNS는 지친 하루를 달래는 휴식으로서의 의미이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SNS에서조차 진지한 내용을 보고 싶어하지 않는다.

5. 기타 및 정체불명[편집]

아예 새카맣게 도배된 프로필 사진도 있는데다 식물 사진 혹은 그냥 건물 사진만 덜렁 내놓는 경우도 있고, 간혹 가다 YouTube 등지에서 야짤을 프로필 사진으로 달아놓는 사람도 간간히 발견되기도 한다. 차단되는지 안되는지는 불명.

6. 알파위키에서의 프로필 사진[편집]

알파위키에서의 프로필 사진은 리버티 스킨 사용 시 우측 상단에 표시되며, Gravatar 계정의 이미지를 사용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