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사회

에 마지막으로 수정됐습니다.

1. 중국의 암흑가2. 1을 소재로 한 홍콩 영화
2.1. 외부링크
3. 손태규 작가의 캡틴 서바이벌에서 등장하는 홍콩 서바이벌 팀
3.1. 작품내에서 등장하는 흑사회 멤버


黑社会 / 黑社會 / Heishehui

1. 중국의 암흑가[편집]

한자로는 黑社會로 직역하면 '검은 사회'를 뜻한다.

말 그대로 중국 내에 존재하는 뒷세계를 총칭하는 말로서 특정 범죄조직을 지칭하는 말이 아니다. 따라서 흑사회에는 폭력조직뿐만이 아니라 도둑, 매춘, 강도 등등의 범죄들도 포함되어 있다.

다만 그런 광의적 의미의 흑사회말고 소위 범죄조직을 말하는 흑사회는 흑방,흑도로도 칭하는데 중국대륙에서는 그냥 조폭이란 의미로 쓰인다. 삼합회는 중국 대륙과 홍콩,마카오,대만쪽에서 활동하는 흑사회 부류의 특정 조직이고, 조폭이란 의미는 전체적으로 흑사회라고 총칭하는 것이다. 따라서 흑사회의 범주안에 삼합회가 들어가있는 것이며 중국 대륙 본토의 조폭을 보고 모두 삼합회라고 부르는건 엄밀히 말하면 잘못된 것이다.[1]

이를 무협소설에 빗대어 쉽게 비유하자면 흑사회는 강호나 무림을 지칭하는 말이고, 청방삼합회문파들을 지칭하는 말이라고 보면 된다. 실제 무협지의 영향을 받았는지는 몰라도 중국 내부에서는 범죄의 세계를 강호라고도 칭한다.

존재하는 범죄자 및 조직은 다양한데, 시대에 따라 반정부적인 성향을 띠고 있기도 하고, 애국주의를 내세우기도 하는데 사실은 그냥 먹고 살기 힘들어서 어쩔 수 없이 각종 범죄 행위로 생계를 도모하는 이들이다.

이렇게 말이 회지 사실상 범죄자들 전체를 아우르는 만큼 중국 공산당이 흑사회의 존재를 부정하는 것처럼 실제로 흑사회가 없어질려면 중국의 범죄율 0%가 달성되어야 한다.

2. 1을 소재로 한 홍콩 영화[편집]

상술했듯 중국의 암흑가를 뜻하는 흔한 명칭이다 보니 주윤발 주연의 1989년작(영제 Triads: The Inside Story)과 임달화&양가휘 주연의 2005년작(영제 Election)이 있는데, 후자 쪽이 일반인들에게 널리 알려져 있다. 후자에 대해선 흑사회(영화) 문서를 참고.

2.1. 외부링크[편집]

3. 손태규 작가의 캡틴 서바이벌에서 등장하는 홍콩 서바이벌 팀[편집]

홍콩에 존재하는 서바이벌 팀. 물론 1의 이름에서 착안한 가상의 단체이다.

작품 내에서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팀으로 세계 서바이벌 8위에 랭크되어있고, 실력으로 따지자면 1, 2위를 다툰다고 설명되어있다. 20여년이나 유지된 청소년 조직으로 홍콩의 청소년 30%가 이 조직에 가입되어있으며 많은 수의 청소년들이 가입되길 원한다고 한다.(...)

홍콩 내에서만 1,000여개의 서바이벌 팀이 존재하며 그 중의 탑 클래스라고 하니 상당히 뛰어난 수준... 이라지만 결과적으로 주인공인 한국 팀 '코리아 타이거'의 제물이 된다. 그래도 다른 국가의 대표팀 보다는 대접이 좋은데, 홍콩영화의 주요소재 였던 '강호의 의리와 체술'을 부각시켜 나름 인상적인 연출을 보여주기도 했다.

한 가지 독특한 점은 홍콩의 유명배우인 주윤발, 유덕화, 곽부성, 주성치, 성룡, 이연걸, 장국영이 팀 멤버들의 멘토로 지정 되어있다는 것. 캡틴 서바이벌이 연재 되던 시기가 홍콩 영화들이 국내에서 큰 인기를 얻었던 시기와 맞물렸기 때문에 이에 따른 인기와 흥미도를 잘 엮어보려는 시도 였다고 추측된다.

위에서 언급된 배우들이 제자가 될만한 인물 한 명씩을 선발하면 그들이 흑사회의 주요 멤버가 되어 지휘부 역할을 맡게 된다. 흑사회 멤버들의 모습을 소개하면서 홍콩배우들의 모습을 함께 보여주는데, 배우의 모습 그대로 그린 것 같으나 그다지 비슷하지 않다.(...) 작화 실력부족인지, 아니면 저작권을 의식한 행동인지는 작가 본인만이 알고 있을 듯.

흑사회의 기본 복장은 전통 복장인 검은색 창파오(로 추정되는 복장)에 죽을 사(死)를 크게 새기고 다니며, 지휘부 표식을 소지해야 한다. 특히 이 지휘부 표식은 서열에 따른 권력 다툼의 주요 소재로 사용되어 '흑사회' 내부 및 '코리아 타이거'와의 갈등을 빚어내는 요소가 되기도 했다.

그리고 H 표식을 몸에 하고 있다. 어떤 놈은 눈에다가 H 문신을 새기기도...

3.1. 작품내에서 등장하는 흑사회 멤버[편집]

서열순
  1. 주윤발이 추천한 '마창왕'
  2. 유덕화가 추천한 '고자위'(...)
  3. 곽부성이 추천한 '진가량'
  4. 주성치가 추천한 '왕가희'
  5. 성룡이 추천한 '아자형'
  6. 이연걸이 추천한 '부양성'
  7. 장국영이 추천한 '고준부'
    흑사회의 내부 문제로 인해 천 사부가 지명한 여성 멤버 백발마녀 '천유향'[2]
[1] 홍콩 삼합회보고 홍콩 흑사회라고 하면 맞지만 베이징 흑사회를 보고 베이징 삼합회라고 부르면 잘못된 것이라는 것이다. 중국 대륙에서 조폭의 총칭은 흑사회지, 아무 조폭이나 보고 삼합회라고 부르지 않는다.[2] 미인계를 써서 신지용을 등쳐먹으려고 했었다.

Contents are available under the CC BY-NC-SA 2.0 KR; There could be exceptions if specified or metioned. theseed-skin-buma by LiteHell, the seed engine by theseed.io